Grim | 대원 | 톰 클랜시의 레인보우 식스 시즈 | Ubisoft (KR)

돌아가기
Grim icon

Grim

싱가포르군

공격팀
분대
Nighthaven
역할
정보 수집, 광역 제압
생명력
속도

독특한 기술과 플레이스타일

윙윙거리는 소리를 들으셨나요? Kawan 하이브 발사기가 근처에 있다는 뜻입니다. 투사체를 발사하면 경로에 있는 상대의 위치를 추적하는 로봇 군단을 방출합니다. 눈에 들어가지 않게 조심하세요.

장비창

주 무기

552 Commando

돌격소총

SG-CQB

산탄총

보조 무기

P229 RC

권총

도구

접착 폭약

대인 지뢰

특수 기술

카완 하이브 발사기

일대기
실명
Charlie Tho Keng Boon
생년월일
4월 5일(39세)
출생지
싱가포르 주롱

배경

"비켜."

싱가포르 주롱에서 태어난 Keng Boon은 야생 생존 전문가인 아버지로부터 기술을 익히고 연습하여 자랐습니다. 18세에 국군에 징집되어 싱가포르 정예 해군 특수부대인 NDU에 투입되었습니다. Keng Boon은 잠수 학교(Frogman School, FMS)의 최상의 후보로서 그만한 인내심과 집중력을 가지고 있었기에 무사히 FMS 교육을 이수하고 클리어런스 다이빙 그룹(CDG)으로 진급할 수 있었습니다.

Keng Boon은 해군 폭발물 처리 부대(EOD) 소속으로 대응 플랫폼과 긴밀하게 협력했습니다. 그런 다음 SAF 군사 정보 연구소의 육군 정찰 학교에 참석하여 SAF의 "눈과 귀"로 은밀히 활동하며 정보를 획득하고 정확하고 시기적절하게 정보를 보고하는 훈련을 받았습니다. Keng Boon은 뛰어난 정찰 기술과 보안 기술 덕분에 Nighthaven 요원 후보로서 Kali의 주목을 받게 되었습니다.

심리학 보고서

Charlie Tho “Grim” Keng Boon 요원은 어울리기는커녕 접근하기도 힘든 사람이다. 그를 처음 만나고서 몇 분 만에 그가 자체적으로 나를 평가하고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 그의 냉정한 면모를 보면서 만약 내가 그의 기준에 미달했다면 어떻게 됐을까 하는 생각마저 들었다.

Keng Boon은 어렸을 때부터 포식자 같은 기질을 보였다. 어머니의 양봉을 도우며 오후 시간을 보낸 이야기를 하다가 주목할 만한 이야기가 나왔다. 어머니를 돕던 어느 오후에 무장한 괴한들이 난입했다고 한다. Keng Boon은 벌을 관찰하면서 배운 전략을 사용하여 자기보다 두 배는 큰 남자의 머리 급소를 집중 공격해서 괴한을 쓰러뜨렸다. 너무나도 정확하고 강력하게 공격한 까닭에 어머니를 공격한 그 남자는 혼수상태에 빠져 영원히 깨어나지 못했다고 한다. 그 사건에 지금도 영향을 받고 있는지 묻자 Keng Boon은 아니라고 대답했다. 그 일에 대해 죄책감을 느꼈는지 아니면 아예 죄책감이 없었는지는 확실히 알 수가 없다.

사교성이 부족하기는 하지만, 전투 부대원으로 임무를 수행하는 데에는 문제가 없다. [편집됨]에서, [편집됨] 사령관은 “Keng Boon의 무자비함은 [편집됨]의 자산이다. [편집됨]에 의해 발생한 [편집됨] 사상자는 타당한 위험 요소로, 승인되지 않은 살인은 없다. [편집됨]의 잔혹함에도 불구하고 그는 규칙을 이해하고 규칙에 맞춰 작전을 수행한다.”라고 했다. Keng Boon은 다른 병사를 자신의 무기고에 있는 도구처럼 생각하며 그들을 비인간적이지만 효과적인 방식으로 배치한다. Keng Boon 요원에 대한 몇 가지 우려는 나도 인정한다. 그의 거리감은 현장에서 효율성을 떨어뜨리는 해소되지 않은 트라우마의 신호일 수 있다…

(코멘트_J.K.Shah: 그의 거칠어 보이는 겉모습은 트라우마가 해소되지 않아서 그런 게 아니라 그냥 그런 거에 별로 신경을 안 써서 그런 겁니다. - Kali)

[…] Janković가 자신의 공간에 대해 얼마나 방어적인지를 생각하면, 실험실에서 어느 정도 마찰이 있을 거로 예상했다. 지금까지 그는 모범적인 프로의 모습만 보여주고 있다. Janković이 대부분 말을 하고 Keng Boon은 그저 인상만 쓸 뿐이지만, 둘 사이에는 모종의 공감대가 서 있는 것 같다. 심지어는 Janković이 Keng Boon의 책상에 있던 탐정 소설을 읽는 모습을 본 적도 있다. […]

-- Nighthaven 정신과

대원 선택

다른 소셜 채널 방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