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m Clancy's Rainbow Six® Siege | Operator ZOFIA | Ubisoft® (UK)

돌아가기
Zofia icon

Zofia

Zofia faction

G.R.O.M

공격팀
역할
anti-roam, crowd-control, disable, flank, soft-breach
방어구
속도
난이도

특수 기술 및 스타일

KS79 LIFELINE은 충격탄과 타격탄을 발사할 수 있는 전자식 격발 발사체를 사용합니다. 충격탄은 청각을 마비시키고 현기증을 유발하는 170 데시벨 충격파를 냅니다.

장비창

주 무기

LMG-E

경기관총

M762

돌격소총

보조 무기

RG15

권총

도구

접착 폭약

대인 지뢰

특수 기술

KS79 생명선

일대기
실명
Zofia Bosak
생년월일
1월 28일(36세)
출생지
브로츠와프, 폴란드

배경

“자신이 어떤 곳에 이르는지는 중요하지 않아. 어떻게 고향으로 삼느냐가 중요한 거지.”

Zofia Bosak는 폴란드 특수부대 GROM의 명망 높은 전 지휘관 Jan Bosak의 장녀입니다. 그녀는 아버지의 혹독한 과외 훈련에서 탁월한 모습을 보였으며, 미심쩍다고 여겨지는 것을 포함해 다양한 기술을 익혔습니다. Zofia의 뛰어난 태도에 힘입어 그녀는 GROM 선발 테스트를 받을 수 있는 최고 점수로 통과했습니다. 그녀는 맨손 대 맨손 전투 및 사격술을 넘어 다양한 분야의 기술을 익혔는데 구체적으로는 생존, 파괴 공작, 표적 탈출, 야전 의학 분야를 배웠습니다. 어떤 부대 소속이 되어도 최고의 성과를 내고자 하는 의지를 지닌 Zofia는 그녀가 참여한 모든 작전에서 뛰어난 집중력을 보입니다. 이 집중력 덕택에 그녀는 과테말라에서의 구출 작전 중 아이를 포함해 수백 명의 민간인을 혼자서 대피시킬 수 있었습니다. 그 이후 그녀는 상당수의 상을 수상했으며 지휘 장교와 동료들로부터 존경을 받았습니다. Zofia는 결단력과 공격적인 작전 경험을 겸비한 인물로 수평적 사고에 뛰어나며, 현장 내외에서 흠잡을 데 없는 기록을 지니고 있습니다.

심리학 보고서

전문 대원 Zofia “Zofia” Bosak은 여러 겹으로 싸인 사람이며, 수 번의 미팅을 가진 뒤에도 난 그 표면을 간신히 긁어내는 데 그쳤다. 그래서 천천히 가고자 한다. 그녀의 파일은 이미 읽어보았다. 그녀의 아버지는 공적이며 강력한 인물이다. 즉, 심지어 그녀의 개인 파일에도 편집된 부분이 있다는 것이다. [] 그녀는 미팅에 방어적으로 반응하지 않았다. 하지만... 내 역할에 정신이 팔렸다. 그녀는 “분석”되기를 원하지 않았으며, 이는 그녀의 여동생인 전문 대원 Elżbieta “Ela” Bosak의 반응과 정확히 일치했다. []

Zofia는 자기 자신이나 자신의 삶에 관한 누구에 관해서도 이야기를 나누기 싫어했으며, 그중에서도 군에서 만난 남편과 딸에 대해서는 특히나 심한 거부 반응을 나타냈다. 그녀는 잡담을 “하지 않는다”. 그렇기에 첫 20분 동안의 미팅은 꽤나 조용했다. 내 가족에 관한 정보를 주자, 그녀는 딸의 아침 시간에 일어난 재밌는 사고를 공유했다. 그녀가 개인 정보에 얼마나 민감한지 알기에 신뢰를 기리는 의미에서 여기에 어떤 내용인지 적지는 않겠다. []

그녀는 자신이 이룬 업적을 통한 자신감과 의미 있는 선택지의 결여감이라는 두 가지 감정 사이에서 갈등을 겪고 있다. 보고서를 보고 매우 뛰어난 사람이라는 게 드러난다고 하자 그녀는 웃었다. 자신이 종종 누가 자동 조종이 되도록 프로그램한 로봇처럼 느껴진다고 했다. 이런 무력감을 와해하는 게 매우 중요하게 작용할 것이다. []

Zofia는 아버지의 죽음에 고심하고 있다. 그녀는 아버지가 자살한 게 아니며 내게 부검 기록을 되찾을 수 있냐고 요청했다. 내가 그런 부류의 연줄이 있는지도, 그게 좋은 생각인지도 잘 모르겠다. 아버지의 부재는 이미 그녀의 모든 사고에 깊이 뿌리내렸으며, 답을 얻는다고 해도 그녀에게 필요한 결말로 이어질지에 대해서는 확신이 없다. 대신 그녀의 여동생과 관계를 다시 쌓고 팀원, 가족끼리의 가까운 유대를 소중히 여기는 데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권하였다. []

내가 Zofia를 대면하고 가장 놀랐던 건 그녀가 알 수 없는 것과 대적할 때의 평온한 모습이었다. 받았던 훈련 때문인지, 가정교육 때문인지는 확언할 수 없다. 하지만 의심의 여지 없이 가치 있는 기술이다. 하지만 애매모호함에서는 어떤 기쁨도 있을 수 없으며, 그녀에게서 그 이상을 바라는 내 모습을 보았다.

-- Rainbow 국장, Harishva “Harry” Pandey 박사

대원 선택